본문바로가기

제목: 대구 하루 신규 확진자 50명대…“지나친 불안보다 방역 협조를”
글쓴이: 날짜: 2020.12.31 16:25:44 조회:460 추천:0 글쓴이IP:211.199.100.239
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지난 30일 대구에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하루 사이 51명 늘면서 시민들의 불안감이 커지고 있는가운데 방역당국은 어느정도 예상됐던 수치라며 지나친 불안보다 현재의 강화된 방역수칙에 적극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관련기사 참고)

30일 대구시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지역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전날보다 51명 증가한 7천768명으로 집계됐다. 신규 확진자 가운데 20명은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이거나 이들의 n차 감염자로 분류됐다. 이처럼 환자가 늘어난 것은 환자의 자료기관 접촉자 등 검사를 많이 늘렸기 때문이다. 지난 주 주말 하루 2천여건이던 검사수가 이번주는 4천에서 9천건까지 늘어나 찾아내는 환자수가 늘어난 영향이라는 것이다. 양성환자 확진율은 지난 21일 0.99에서 24일 0.26까지 떨어져 검사수에 비해 확진율은 크게 증가하지 않는 긍정적인 현상도 보였다.

대구시 트윈데믹 대책 추진단 민복기 단장은 “현재 환자는 생각지 못한 곳에서 나오는 것이 아니고 병원, 종교시설 등이다. 50명 정도도 예상은 했는데 대구에서 50명 이상씩, 대구경북 합쳐 100명 이상되면 금방 환자수가 줄어들기는 어렵다. 50명이 며칠 더 나온다면 1월초 목표인 10명선으로 줄이기는 어렵고 20명에서 50명 전후로 오르내릴 것”이라고 말했다. 30일 오후 현재 대구지역에서는 30명 정도의 신규확진자가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민 단장은 “방역단계를 더 높이더라도 환자수를 갑자기 줄이지는 못하고 1~ 2주 뒤에나 효과가 나올 것”이라며 “3단계도 10명 이하 모임으로 제한돼 있는데 현재 2단계지만 4명 이하 모이도록 했다. 현재로서는 방역단계를 더 강화할수는 없고 시민들이 얼마나 더 방역지침을 지켜주느냐에 달려있다”고 강조했다. 대구시 트윈데믹 대책단은 지난 9월 전국에서 처음 조직됐고 11월 전국 1단계일때도 대구는 2단계에 준하는 조치를 취했다.

특히 음식물 섭취제한이 중요하다고 보고 PC방과 학원에서 이를 금지하는 등 강력한 방역대책을 선제적으로 시행하고 있다. 전국적으로 환자발생 장소를 보면 종교시설 31.6%, 요양의료기관 21.2%로 두곳이 50% 이상을 차지하고 대구도 비슷한 수준이다.

대구시는 병원과 종교시설에서 환자가 많이 나옴에 따라 이들 고위험 지역에 대한 선제적 체크와 전수조사를 확대하고 있다. 문제는 지난 유행때처럼 유흥주점 출입을 제한하면 무도회관으로 가는 등 시민들이 협조하지 않으면 방역기관이 따라가기 힘들다는 점이다.

대구시 김재동 시민건강국장은 “시민들이 지금까지 잘 해 오신 것처럼 마스크쓰고 운동에 동참하고 방역수칙을 준수해 연말연시 모임을 자제해 주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말했다.

* 출처 : 대구신문(http://www.idaegu.co.kr)
LIST DETAIL VOTE MODIFY DELETE WRITE REPLY



1338 장애인의날 앞두고 배리어프리영화 무료 상영     기획홍보팀2021.04.0911 
1337 ‘온라인서 산 인공눈물?’ 눈에 넣으면 큰일 나는 이유     기획홍보팀2021.04.094 
1336 [그래픽] 거리두기 5월2일까지 연장…수도권·부산 유흥..     기획홍보팀2021.04.095 
1335 수기명부에 휴대전화번호 대신 개인안심번호 적도록 권고    기획홍보팀2021.04.0711 
1334 복시·투렛장애도 장애로 인정…복지서비스 받는다    기획홍보팀2021.04.074 
1333 틱톡, 청각장애인 위해 자동 자막 생성 기능 추가    기획홍보팀2021.04.076 
1332 코로나에 미세먼지까지 엎친 혹독한 봄, 실내는 괜찮을까..    기획홍보팀2021.04.0591 
1331 대구도시철도, 전국 최초 청각장애인 수어 노선도 부착    기획홍보팀2021.04.02108 
1330 개인정보위, 아동 개인정보보호 교육 콘텐츠 제작·보급    기획홍보팀2021.04.0192 
1329 7월부터 국민연금 보험료 최대 1만8900원 오른다    기획홍보팀2021.04.0195 
1328 코로나 시대, 청소년에겐 술·담배보다 스마트폰이 더 무..    기획홍보팀2021.04.0132 
1327 경찰 신고된 보이스피싱 번호, SKT에서 자동 차단한다    기획홍보팀2021.03.3034 
1326 문체부, 장애인 대상 실감콘텐츠 체험관 4곳 조성    기획홍보팀2021.03.3029 
1325 안구건조증, 올바른 인공눈물 사용만으로도 증상 완화 가..    기획홍보팀2021.03.3030 
1324 대구·경북 장애인 재활 위한 '경북권역재활병원' 30일..    기획홍보팀2021.03.3029 
RELOAD DEL WRITE
글쓴이제목내용
1 [2] [3] [4] [5] [6] [7] [8] [9] [10] 90     페이지로 
사단법인 대구광역시 농아인 협회 대구청각언어장애인복지관
[42635] 대구광역시 달서구 달구벌대로291길 100(용산동). TEL: 053)527-0350-2, FAX: 053)527-0353
화상전화: 070-7947-0450, Copyright ⓒ 2010 대구광역시 청각ㆍ언어장애인복지관 All right reserved. 홈제작 www.fivetop.co.kr
복지로
110 콜센터
인권침해차별상담
국립장애인도서관
top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