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제목: [신종코로나 여파] 은행 방문 고객 41%↓…"돈도 소독하나요?"
글쓴이: 날짜: 2020.02.12 10:24:02 조회:185 추천:0 글쓴이IP:221.157.162.32
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평소 유동 인구가 많아 손님이 끊이지 않던 서울역의 한 은행 점포는 최근 들어 유독 한산해졌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신종 코로나) 여파다.

싱가포르에서 콘퍼런스에 참석한 뒤 신종 코로나 확진을 받은 국내 17번 환자는 서울역 역사 내 푸드코트(식당가)에서 식사했고, 이 식당가는 이달 5일 영업을 잠정 중단했다.

인근 은행 영업점의 한 창구 직원은 "확진자가 밥을 먹은 푸드코트가 폐쇄됐고, 왕래가 잦던 고객들도 눈에 띄게 줄었다"고 분위기를 전했다.

감염 걱정이 커지면서 '돈도 소독하느냐'는 문의도 들어온다.

한 은행 관계자는 "지점에서 주기적으로 소독하는 경우가 있긴 하지만, 현실적으로 모든 돈을 소독하기는 불가능하다"고 답했다.

10일 은행권에 따르면 신종 코로나 감염 우려가 은행 점포 영업 풍경을 바꿔놓고 있다.

확진자 증가 속도가 빨라진 설 연휴(12427) 이후 특히 영업점 방문 고객이 감소하는 추세다.

한 시중은행의 내점 고객 수는 확진자가 4명뿐이던 지난달 28294805명이었지만, 확진자가 19명으로 늘어난 이달 5일에는 172804명으로 줄었다. 여드레 사이에 41.4%나 급감한 것이다.

한 영업점 창구 직원은 "확진자가 늘면서 확실히 평소보다 방문 고객이 줄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내점 고객은 줄었지만, 업무시간 내내 마스크를 쓰고 상담하다 보면 평소보다 목소리를 더 키워야 해서 피로도가 몇 배는 되는 것 같다"고 나름의 고충을 털어놨다.

점포 환경이나 창구 특성에 따라 신종 코로나 영향은 달리 나타났다.

불특정 다수의 사람이 몰리는 지역이나 확진자가 거쳐 간 지역의 영업점은 대체로 내점 고객 수가 줄었다. 단순 입출금 업무 등을 보는 예금 창구도 고객이 감소했다.

반면 대출이나 기업 업무 관련 방문 고객 수는 크게 달라지지 않았고, 대형 빌딩 소재 은행 점포도 변화가 작았다.

중국인 관광객을 비롯한 유동 인구가 많은 명동 인근 영업 점포의 한 직원은 "신종 코로나 때문에 내점 고객이 30% 정도 감소했다""대출 등 중요한 업무를 처리해야 하는 고객을 제외하고는 단순 업무 내점 고객이 많이 줄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은행을 찾는 중국 관광객은 거의 없는 편인데, 중국인 관광객을 상대로 장사하는 자영업자 고객의 영업상황이 좋지 않음을 확연하게 느낀다"고 덧붙였다.

6일 확진 판정을 받은 58세 중국인 여성이 명동을 방문한 것으로 확인돼 이 일대의 영업 점포는 계속해서 영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또 다른 점포 직원은 "동대문, 약수동 지점 등에서는 중국에서 의류를 수입하는 소기업들이 많은데, 이들 기업이 현지 거래처와의 거래가 줄면 영업점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우려했다.

세대별 차이도 눈에 띈다. 모바일 환경과 스마트폰 사용에 익숙한 젊은 층은 비대면으로 은행 업무를 본다. 반면 스마트폰이 어려운 다수의 노년층은 은행을 방문하는 수밖에 없다.

한 시중은행 관계자는 "방문하시는 분들은 아무래도 노년층이 많다""젊은 사람들은 모바일·인터넷 뱅킹으로 하면 되니 방문이 뜸해졌다"고 말했다.

고객의 방문은 물론 은행 직원들의 영업 행위 등 활동도 신종 코로나 탓에 제약받고 있다.

회의에서는 마스크를 반드시 착용하고, 외부 방문자가 있을 때는 안내 데스크에서 일일이 체열을 잰다.

또 다른 은행 직원은 "기존 거래 업체와의 약속 자리도 연기되는 경우가 많다""영업을 하려면 사람을 만나야 하는데 지금 같은 상황에선 어려움이 많다"고 말했다.

* 출처 : 복지로(http://www.bokjiro.go.kr)

 
LIST DETAIL VOTE MODIFY DELETE WRITE REPLY



1238 문대통령 "1천400만 가구에 4인 기준 100만원 긴..    정보문화지원팀2020.03.3013 
1237 아동수당 받는 263만 아동에 1인당 40만원 상품권 ..    정보문화지원팀2020.03.2717 
1236 [전문] 대구 신규확진 15일째 두 자릿수 "안심하긴 ..    정보문화지원팀2020.03.2611 
1235 「코로나19」종식을 위한 사회복지계의 결의문    정보문화지원팀2020.03.2521 
1234 2020년도 장애인스포츠강좌이용권 신청안내    정보문화지원팀2020.03.2419 
1233 코로나19 스트레스, 한국심리학회 전문가와 건강하게 극..    정보문화지원팀2020.03.1916 
1232 '19일부터 모든 입국자에 특별입국절차…코로나19 유입..    정보문화지원팀2020.03.1911 
1231 영남대병원 "대구 17세 사망자, '소변 양성' 확인된..    정보문화지원팀2020.03.1819 
1230 '4월 개학' 배경은…"학교 감염위험 높고 학생이 전파..    정보문화지원팀2020.03.1718 
1229 한국도 0%대 금리시대…기준금리 0.5%p 내려 0.7..    정보문화지원팀2020.03.1716 
1228 EBS 온라인 교육 콘텐츠·디지털교과서·e학습터 등 데..    정보문화지원팀2020.03.1635 
1227 16일 대구·경북 코로나19 확진자 42명…두 자릿수의..    정보문화지원팀2020.03.1612 
1226 대구시, 특별재난지역 선포 요청…재난기본소득 도입 동의    정보문화지원팀2020.03.1176 
1225 신천지 교인 전수조사 마무리 단계...추가 확진자 급감..    정보문화지원팀2020.03.1071 
1224 오늘은 끝자리 1·6년생 차례…마스크 5부제 시작    정보문화지원팀2020.03.0976 
RELOAD DEL WRITE
글쓴이제목내용
1 [2] [3] [4] [5] [6] [7] [8] [9] [10] 83     페이지로 
사단법인 대구광역시 농아인 협회 대구청각언어장애인복지관
[42635] 대구광역시 달서구 달구벌대로291길 100(용산동). TEL: 053)527-0350-2, FAX: 053)527-0353
화상전화: 070-7947-0450, Copyright ⓒ 2010 대구광역시 청각ㆍ언어장애인복지관 All right reserved. 홈제작 www.fivetop.co.kr
복지로
110 콜센터
인권침해차별상담
국립장애인도서관
top으로